로고

포항시 ‘사진으로 100년의 포항 중앙동 역사를 만나다’ 중앙동 기록 사진전 개최

중앙동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주민주도로 신청사 개청기념 기록 사진전 개최

ppp | 기사입력 2022/08/24 [15:30]
> 국방
포항시 ‘사진으로 100년의 포항 중앙동 역사를 만나다’ 중앙동 기록 사진전 개최
중앙동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주민주도로 신청사 개청기념 기록 사진전 개최
 
ppp 기사입력  2022/08/24 [15:30] ⓒ 우리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진으로 100년의 포항 중앙동 역사를 만나다’ 중앙동 기록 사진전 개최


[우리집신문=ppp] 포항시는 중앙동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가 주관하는 ‘100년의 중앙동 기록 사진전’이 24일부터 25일까지 북구청 도시숲공원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포항시에 따르면 북구청·문화예술팩토리 3층에 ‘중앙동의 역사가 포항의 역사다’라는 슬로건 아래, 중앙동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일환으로 공동화된 원도심을 회복하고 중앙동 주민들의 자긍심 고취, 관광 활성화를 위해 사진자료 등을 온라인으로 담아 시민들에게 제공하는 ‘포항시 중앙동 디지털 아카이브관(가칭)’ 설립을 추진 중에 있다.

특히, 이번 사진전은 ‘포항시 중앙동 디지털 아카이브관(가칭)’ 구축에 사용될 포항시 전체와 중앙동 지역의 역사·문화 홍보를 위한 다양한 사진자료를 지역 주민들이 힘을 모아 수집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중앙동 기록 사진전’은 북구청 신청사 개청 기념과 함께 추후 설립될 디지털 방식 아카이브관 운영에 앞서 아날로그 방식의 사진 전시를 통해 시범 공개함으로써, 시민들이 도시숲공원을 거닐며 포항시와 중앙동 역사를 자세히 알아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사진전에서는 1900년대 초부터 2000년 이전까지의 포항시 중앙동 일원에 대한 100년 역사를 총 68장의 사진들을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중앙동이 각종 행정 중심지이자 도심역할을 해왔던 만큼 옛 포항의 각종 기관 및 문화공간, 중앙동민의 생활모습 등을 찾아볼 수 있다.

송영출 센터장은 “이번 사진전이 포항시와 중앙동 역사에 대해 추억을 회상하게 하고 호기심을 자극해 다양한 세대간 공감대 형성과 교감의 장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또한, 앞으로 도시재생사업을 통한 새로운 중앙동의 모습을 아카이브관에 차곡차곡 쌓아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우리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