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dy>





로고

철원군 사문안 뚜루 거리, 문화예술로 활짝

코로나 거리두기 해제 다채로운 공연과 이벤트 진행

김고구마 | 기사입력 2022/05/10 [09:43]
>
철원군 사문안 뚜루 거리, 문화예술로 활짝
코로나 거리두기 해제 다채로운 공연과 이벤트 진행
 
김고구마 기사입력  2022/05/10 [09:43] ⓒ 우리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철원군 사문안 뚜루 거리, 문화예술로 활짝


[우리집신문=김고구마] 철원군 사문안 뚜루 문화예술거리가 문화예술로 활력을 되찾고 있다.

철원문화재단은 지난 5월 6일을 시작으로 10월까지 매월 첫째주 금요일 복개천 거리에서 2022 문화예술거리 활성화 프로그램 ‘뚜루 문화예술 거리축제’를 펼친다.

지난 5월 6일에는 ‘따뜻한 날, 함께하는 따뜻한 거리’를 주제로 아스팔트에 분필로 도안을 따라 그려보는‘나도 예술가 - 쵸크아트’와 아크릴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보면서 짧은 영상을 만들어 보는‘삼삼릴스’가 진행돼 인기를 끌었다.

또 소리꾼 은비와 밴드‘THE LOFT’의 버스킹 공연과 에바폼 카네이션 만들기, 석고 카네이션 꾸미기, 캐리커쳐, 라탄공예, 꽃집, 타로 등 다양한 공예체험 이벤트로 거리가 북적였다.

뚜루하우스 앞에서 복개천 삼거리 전까지 뚜루문화예술거리는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22시까지 차량이 통제됐다.

철원문화재단 관계자는“다양한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흥미로운 공연과 이벤트가 뚜루 문화예술거리에서 펼쳐졌다”며 “지역주민과 소통하고 일상에서 쉽게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문화도시의 발판으로 거리축제가 꾸며져 뚜루문화예술거리의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우리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