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빈집, 갈수록 늘어나…17만 가구 육박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18/05/11 [08:59]

경기도 빈집, 갈수록 늘어나…17만 가구 육박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18/05/11 [08:59]
▲     © 뉴스포커스

 
경기도 내 빈집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

 

11일 경기도에 따르면 2016년 말 기준 도내 도시 및 농촌 지역의 빈집은 단독주택과 아파트 등을 모두 포함해 16만7천830가구로 나타났다.

 

당시 도내 전체 주택 444만4천430가구의 3.8%에 해당하는 규모이다.

 

도내 빈집은 1995년 6만4천556가구, 2005년 12만6천581가구, 2010년 14만4천가구 등 갈수록 늘고 있다.

 

도는 이같은 빈집이 앞으로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빈집의 상당수는 농촌지역 빈 농가들이 차지한 가운데 도시 지역 신축 건물의 미분양 주택도 적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빈집이 늘어나는 것은 농촌지역의 경우 이농(離農)현상과 인구 고령화 등 때문이고, 도시지역은 주택 공급이 증가하면서 노후 단독주택을 떠나 아파트 등 공동주택으로 이주하는 주민이 많기 때문으로 도는 보고 있다.

 

도는 빈집 특히 농촌 지역의 빈집이 경관을 훼손하는 것은 물론 화재 등 안전사고와 각종 범죄 발생 우려가 있다고 보고 시·군과 함께 일제 조사를 거쳐 정비계획을 수립,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

 

도는 우선 빈집 소유자에게 자진 철거 등을 유도하고, 화재 위험 등이 심각한 빈 주택의 경우 지자체가 매입, 철거한 뒤 해당 부지를 공공시설 용지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할 방침이다.

 

아울러 일선 시·군의 빈집 실태 조사와 정비사업 추진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국비 및 도비를 지원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해 줄 것을 최근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 도배방지 이미지

PHOTO News
메인사진
이달의 표지모델은 누구?
메인사진
서구, 7월분 재산세 469억원 부과
메인사진 없음
도, 이천서 ‘찾아가는 자치교실’ 개최
메인사진
의정부시 1인창조기업 지원센터 청년창업지원을 위한 ‘청년창업스쿨’운영
‘열혈사제’ 김남길X김성균X이하늬, 위기 속 더욱 "똘똘 뭉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