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출 꾸준한 회복세 보여 전년비 26.2% 증가

이경 | 기사입력 2017/02/21 [09:05]

수출 꾸준한 회복세 보여 전년비 26.2% 증가

이경 | 입력 : 2017/02/21 [09:05]
음성듣기
▲     © 뉴스포커스

 

수출이 꾸준하게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21일 관세청에 따르면 2월 1∼20일 수출액은 277억 달러로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26.2% 늘었다.

 

한국 수출은 지난해 11월 전년 대비 2.5% 늘어난 데 이어 12월 6.4%, 올해 1월 11.2% 늘어나며 회복세를 확대하고 있다.

 

2월 1일부터 10일까지는 전년 대비 72.8%나 급증하며 증가 폭을 크게 늘리더니 20일까지도 증가세를 이어 나갔다.

 

2월 수출이 늘어난 것은 기저효과와 조업일수 증가 탓으로 보인다.

 

지난해 2월 1∼20일 수출액은 전년보다 18.1%나 급감한 바 있다.

 

아울러 조업일수도 13.5일로 올해(15.5일)보다 2일 짧았다.

 

조업일수를 고려해 일평균 수출액을 보면 올해의 경우 17억9천만 달러로 작년보다 9.9% 늘었다.

 

품목별로 보면 반도체(51.5%), 석유제품(64.5%), 승용차(30.4%) 등에서 수출이 늘었고 선박(-1.8%), 무선통신기기(-19.5%)에선 감소했다.

 

국가별로는 중국을 상대로 한 수출이 36.7% 늘었고 베트남(34.5%), 유럽연합(31.7%), 일본(29.8%), 미국(4.7%) 등을 중심으로 늘었다.

 

한편 2월 1∼20일 수입액은 255억 달러로 1년 전보다 26.0% 늘었다.

 

무역수지는 22억 달러 흑자로 나타났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