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양시, 6년 연속 ‘시군종합평가 우수기관’ 선정

경기도 내 인구 50만 이상 市 중 2위 쾌거, 교부금 2억 원 확보

8888 | 기사입력 2020/11/26 [20:40]

고양시, 6년 연속 ‘시군종합평가 우수기관’ 선정

경기도 내 인구 50만 이상 市 중 2위 쾌거, 교부금 2억 원 확보

8888 | 입력 : 2020/11/26 [20:40]
음성듣기

[우리집신문=8888] 고양시가 2020년 경기도 시군종합평가에서 6년 연속으로 우수 지자체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고양시는 수원‧성남‧부천 등 인구 50만 이상의 10개 도시 중 2위에 올랐으며, 경기도 전체에서는 3위를 차지했다. 이는 작년 4위보다 상승한 순위로 매년 한 단계씩 상승을 거듭하고 있다.

또한 이번 평가에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면서 고양시는 2억 원의 교부금까지 거머쥐게 됐다. 지난 6년 간 고양시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받은 교부금은 총 13억 원이 넘는다.

경기도 시군종합평가는 도시의 역량을 한 눈에 보여주는 종합지표로, 국정‧도정 시책과 관련된 100개의 지표를 통해 경기도 31개 시‧군의 행정력을 평가한다.

고양시는 환경과 안전을 시정 핵심정책으로 강조해 왔으며, 그 결과 이번 평가에서도 보건·의료, 맞춤형 사회보장, 생활안전 강화, 친환경 에너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대기환경 조성 등의 지표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경기 북부가 수도권 정비법, 접경지역 등 3중 규제를 겪는 까닭에 남부 도시보다 세수와 예산, 인력 등이 상당히 부족하다는 것을 감안할 때, 고양시가 6년 연속 상위권에 오른 것은 이례적인 성과로 평가된다. 실제로 상위권에 오른 10개 시‧군 중 북부 도시는 3곳에 불과하다.

특히 지난 1월 고양시에서 경기도 첫 확진자가 발생하며 모든 행정력이 코로나19에 집중된 위중한 상황에서도 고양시는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안심콜 출입자 관리시스템 등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해 전국 지자체에 전파하고, 시정의 핵심 정책들도 흔들림 없이 추진해 온 결과 좋은 성과를 거두게 됐다.

고양시는 이재철 제1부시장을 필두로 연 초부터 보고회를 통해 추진상황을 꼼꼼히 점검하고 뒤쳐지는 분야에 대해서는 문제점을 면밀히 분석해 개선 대책을 마련하는 등 준비를 해왔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사상 초유의 팬데믹 상황에서도 6년 연속 우수 지자체에 선정되고 종합순위 또한 매년 한 단계씩 상승해 온 것은 고양시 모든 공직자들이 ‘혁신’의 마인드와 ‘헌신’의 자세로 노력해 온 결과다. 이러한 성과들이 시민 삶에 직접적인 혜택으로 와 닿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