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급증하는 청년탈모, 적극적인 치료와 관리가 답

대구 우리들의신경외과 | 기사입력 2012/06/28 [15:53]

급증하는 청년탈모, 적극적인 치료와 관리가 답

대구 우리들의신경외과 | 입력 : 2012/06/28 [15:53]
음성듣기

직장인 이모(29세, 여)씨는 매일 아침 머리를 빗고 바닥에 떨어진 머리카락을 훔칠 때마다 깜짝 놀란다. 머리카락 한 올의 탈락이 마치 살점이 떨어지는 것처럼 아프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녀의 탈모고민은 경기침체와 함께 회사 업무량이 늘어난 후 더욱 심각해지고 있다.

2011년 4월 건강보험공단의 탈모환자 분석결과, 20~30대가 전체 탈모인구의 48.4%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진료환자도 매년 꾸준히 증가추세에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탈모는 유전적인 영향이 크고 남성호르몬의 과다분비와 노화에 따라 나타나는 증상이기 때문에 여성보다는 남성에게, 젊은 층 보다는 노년에 더 많이 발생한다. 하지만 현대인의 불규칙적인 생활습관, 잦은 스트레스, 그리고 다이어트에 따른 영양결핍 등 외부 환경적 요인이 성별, 나이와 상관없이 청년탈모를 증가시키고 있다.

탈모는 그 원인이 다양한 만큼 치료의 방법도 경우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정확한 원인을 알아내고 그에 맞는 치료법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만 탈모로 고민하는 젊은 층의 대부분은 그저 일시적인 증상일 것이라고 가볍게 넘기거나, 수치심을 느껴 탈모임을 숨긴 채 병원치료를 받는 것 자체를 꺼리는 경향이 있다. 이러한 관념은 의사의 처방 없이 약물을 복용하거나 인증되지 않은 민간요법을 오용하게 만드는 요인이 될 수 있으며, 결과적으로 탈모를 더욱 악화시킬 수 있다.

탈모치료는 증상의 발견 즉시 이루어지는 것이 좋다. 탈모는 진행성 질환으로 치료시기가 늦어질수록 증상이 심해지며 치료에 소요되는 비용과 노력은 커지게 된다. 조기에 탈모치료를 시작하면 그만큼 탈모 진행 속도를 늦출 수 있으며 치료법을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기 때문에 치료의 효과는 높아진다.

탈모를 개선하기 위해서는 현미경으로 두피를 진단하고 모발 중금속 관리 시스템을 통해 인체 내부조직의 중금속과 필수 미네랄의 양을 측정하여 탈모의 진행상태를 파악해야 한다. 그리고 두피의 환경개선과 두피세포 활성화를 위한 집중적인 관리가 우선이다. 이후 메조테라피, 테슬라 세포영양치료 등 모발성장 촉진 치료를 통해 신생모발의 지속적인 성장을 도와주어야 한다.

대구 우리들의신경외과 김정득 원장은 “전문의와 1:1 상담을 하면서 탈모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는 것부터 치료는 시작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탈모치료의 빠르고 확실한 방법으로 모발이식 수술이 각광받고 있지만 환자의 연령과 탈모의 진행상태를 고려하지 않은 채 무조건 수술을 강요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탈모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스트레스 해소와 충분한 휴식이 필요하며, 흡연과 잦은 음주는 피하는 것이 좋다. 또한 샴푸 사용 시에는 두피의 상태에 가장 적합한 약산성이나 머리에 자극을 주지 않는 샴푸를 사용하여 두피를 청결하게 유지해야 한다. 간혹 탈모가 심해진다고 머리를 감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두피환경을 오염시켜 염증발생은 물론 탈모를 악화시키는 원인이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대구 우리들의신경외과 소개: 우리들의신경외과에서는 척추질환, 통증질환, 탈모질환을 전문으로 치료하고 있습니다. 최신 검사장비와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한 다양한 개인 맞춤 치료 프로그램으로, 질환의 치료는 물론 환자의 마음까지 치료하는 병원이 되겠습니다. 저희 병원을 찾는 모든 분들이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언론문의처: 홍보대행
비즈미디어
마케팅기획 의학전문에디터팀 강우정
02-765-5483
press@bizmedia.co.kr
(서울=뉴스와이어)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김상호 하남시장, 덕풍 1・2・3동 주민들과 대화 가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피니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