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추석 차례상차림은 전통시장에서 마트보다 18% 저렴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서울 전통시장 50곳·대형마트 25곳·가락시장 추석 차례상차림 비용 조사 발표

감자 | 기사입력 2019/08/28 [14:07]

올해도 추석 차례상차림은 전통시장에서 마트보다 18% 저렴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서울 전통시장 50곳·대형마트 25곳·가락시장 추석 차례상차림 비용 조사 발표

감자 | 입력 : 2019/08/28 [14:07]
    서울특별시

[우리집신문=감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 알뜰한 추석 명절 준비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서울시내 25개구 전통시장, 대형마트 및 가락시장 내 가락몰 등 총 76곳을 대상으로 2019년 추석 차례상차림 비용을 조사·발표했다.

지난 19일 하루 서울시 물가조사 모니터단 25명이 서울시 전통시장 50곳, 대형마트 25곳 등을 직접 방문하여 주요 추석 성수품의 소매비용을 조사했다.

공사는 2017년부터 점차 단출해지고 있는 차례상차림 추세를 반영하기 위해 한국전통음식연구소 자문 및 서울시민 대상 설문을 시행하여 일부 품목의 조사단위를 현실에 맞게 조정하여 조사하고 있다.

간소화 추세를 반영하여 추석 수요가 많은 주요 36개 품목을 조사한 결과, 전통시장 구매비용은 193,938원으로 전년 대비 0.7% 상승했고, 대형마트 구매비용은 236,565원으로 전년 대비 6.9% 상승하여 올해에도 전통시장이 대형마트에 비해 약 18% 가량 저렴했다.

한편 가락시장에 위치한 가락몰에서의 구매비용은 177,594원으로 전통시장과 대형마트에 비해 각각 8%, 25%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추석 농수축산물 수급 및 가격 전망으로는,공사는 물가 변동 가능성이 높은 추석 성수품 특성을 감안, 공사 누리집에 주요 품목 가격지수와 거래동향을 추석 전까지 상시 제공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테스트1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