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상호 하남시장, 덕풍 1・2・3동 주민들과 대화 가져

김상호 시장, 덕풍 1 ‧ 2 ‧ 3동 주민들과 대화 이어가며 주민 궁금증 해소

홍길동 기자 | 기사입력 2021/03/15 [07:51]

김상호 하남시장, 덕풍 1・2・3동 주민들과 대화 가져

김상호 시장, 덕풍 1 ‧ 2 ‧ 3동 주민들과 대화 이어가며 주민 궁금증 해소

홍길동 기자 | 입력 : 2021/03/15 [07:51]
음성듣기
    김상호 하남시장, 덕풍동 주민들과 대화

[우리집신문=홍길동 기자] 김상호 하남시장이 ‘2021년 주민과의 대화’를 통해 주민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12일 하남시에 따르면, 지난 10일부터 이날까지 덕풍 1 ‧ 2 ‧ 3동 주민들과 줌(ZOOM)을 통한 온라인 대화를 진행,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10일 오전 열린 덕풍1동 주민과의 대화에선 교산신도시 개발에 따른 원도심 공동화 및 교육 대책 등에 대한 주민들의 궁금증을 풀어냈다.

김 시장은 “덕풍1동은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교산신도시 개발을 잇는 중축”이라며,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교산신도시 개발을 연계해 원도심 인구유입 방안 등을 담은 중장기대책을 수립 ‧ 시행해 도시의 활력을 찾을 것 ”이라고 말했다.

이어 교육 대책에 대해선 “원도심 공동화에 대비한 특색 있는 학교 육성 및 미래교실 구축을 위한 스마트기자재 보급 등 지원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며, “작년 출범한 하남교육재단을 바탕으로 교육격차 문제를 해소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같은 날 덕풍2동에선 지역 내 위치한 덕풍시장 등 지역상권 활성화 등에 대한 주민들의 질문이 눈길을 끌었다.

김 시장은 “이달 말 예정인 지하철 5호선 2단계 개통은 지역상권 활성화의 새로운 전기가 될 것”이라며, “지역화폐 발행 확대,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한 활성화 및 신도심 상권과의 연계 등 3가지 방향을 중심으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모든 방안을 강구해 추진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한편 12일 오전에는 덕풍 3동 주민과 대화를 이어갔다.

덕풍3동의 한 주민자치회장은 주민숙원인‘풍산지구 멀티스포츠센터’ 추진 현황을 물었다.

김 시장은 “오는 4~5월 중 설계용역을 완료한 후 7월 중 착공할 예정”이라며, “행정절차 등을 신속히 추진해, 2023년 1분기 중 시민들이 이용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덕풍3동은 하남시 최초 혁신학교인 ‘나룰초등학교’, 하남문화재단 등 문화예술 인프라가 모여 있는, 정주도시로 나아갈 방향성의 지표인 곳”이라며, “원도심의 특별함과 신도시의 새로움이 함께하고, 그 둘을 잇는 가교로서 모두가 살고 싶어 하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 시장의 ‘주민과의 대화’는 각 동별로 오는 23일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김상호 하남시장, 덕풍 1・2・3동 주민들과 대화 가져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